1월의 좋은 어린이책 <와글와글 세계의 수도>의 전문가 추천사입니다.

 

글 : 이기범(어린이 역사 전문 작가)
  

책을 추천한다는 것은 즐거운 일이다. 책을 읽고 난 사람의 마음이 내 마음과 같을지 궁금하기도 하고 내가 보지 못한 무엇을 보았을까 시샘이 나기도 한다. 그럼에도 누군가에게 책 추천을 할 수 있다는 것은 내 경험과 눈썰미를 인정받았다는 반증이기도 하니 항상 즐거운 일이다.

 

CAPITALS! 와글와글 세계의 수도는 그런 점에서 참 재미난 책이다. 어린 시절 느낀 흥분이 되살아나 요즘 어린이들도 나와 같은 마음이 들까 싶으니 말이다. 이 책에 소개된 서울을 비롯한 23곳의 수도가 지닌 저마다의 색깔이 참 다르다. 나이로비에서는 기린과 코끼리가 등장하고 캔버라에는 코알라가 등장한다. 카이로에서 만나는 이집트 벽화의 인물도 흥미롭다. 우리의 수도 서울은 어떤가? 유서 깊은 창덕궁과 독립문 그리고 초현대적 동대문디자인플라자와 롯데월드타워가 공존하는 다이나믹함이 느껴진다.

 

책을 펼치는 순간 미지의 나라로 놀라운 도시로 여행을 떠나게 되는 CAPITALS! 각각의 수도마다 아이들이 발견할 거리가 정말 많을 것이다. 하여 아이들이 <와글와글 세계의 수도>를 보며 즐거워 할 것은 자명하다. 그러나 책을 쓰는 사람으로서 가장 욕심나는 것은 대륙별 수도로 묶지 않은 자유로운 구성부분이다. 아시아의 수도, 유럽의 수도가 아닌 수도를 막 섞어 놓은 것이 책의 묘미를 더욱 살리기 때문이다. 분방한 아이들의 특성에 보다 더 접근한 편집구성은 칭찬 받아 마땅하다.

 

여행을 길에서 만나는 독서로 여기는 필자인데 오늘은 반대로 CAPITALS를 펴고 아이와 함께 세계로 여행을 떠나야겠다.

 

1월의 좋은 어린이책 이벤트 보러가기>>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